top of page

녹색 등대 (Green Lighthouse) (2023)
 
(반)소설, 집단 심리극, 더블채널 영상, 증언록
(Half) Novel, Collective Psychodrama, Double Channel Video, Testimonies
Size Variable

 

녹색등대(책).jpg

   <녹색등대>는 하나의 작품인 동시에, 여러 개의 작품을 하나로 묶는 세계관이다. <녹색등대>는 <2052년의 이주사건>을 비롯한 몇 개의  단편 이야기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집단 심리극이다.  이를테면, <증언들>, <협약서들>와 같은 문서들은, 허구와 실재 사이의 어딘가의 영역에서 만들어진 불분명한 증언들이다. (그러나, 그 정확한 경계선은 그 누구도 알 수 없도록 구성된다)  

   <녹색등대>는 예술적 사건을 생성하기 위해 설계된 장치이기도 하다. <녹색등대>에 의해서 생성된 작품들은 이야기로서 그 형태를 가지는 <2052년 이주사건의 전말>, <샌프란시스코에서 오는 편지>, <증언들>, <협약서들>, <발견된 메모>, <코나투스>, 뿐만 아니라 조각으로서의 <코나투스>(2023), <결정적 순간>(2023)을 포괄하며, 그 이전의 작업들, 이를테면 <연인들>(2017), (2023), <미결사건들>(2023), <녹색증언들>(2022), <달콤한 꿈은 무엇으로 만들어지는가>>(2022)를 모두 포괄한다. ​

* 참고:  <녹색등대 (2022)>와 <클럽 리얼리티 (2022)>는 각각 2022년, 2052년 서로 다른 두 가설적 시간대를 배경으로 하지만, '집단 심리극'이란 같은 방법론을 통해 구성되고 작동한다.

 

<녹색등대> 세계관을 대부분 생략하고 간략하게 요약하자면 다음과 같다. 

   <The Green Lighthouse> is not only a single work but also a worldview that links several works together. <The Green Lighthouse> is a collective psychological drama set against the background of several short stories, including <The Migration of 2052>. Documents such as <Testimonies> and <Agreements> are ambiguous statements created in a realm somewhere between fiction and reality. (The exact line, however, is constructed in such a way that no one can know where it is).  


   <The Green Lighthouse> is also a device for generating artistic events. <The works generated by the Green Lighthouse take the form of narratives, such as Narrative of <The Migration of 2052>, <Letters coming from San Francisco>, <Testimonies>, <Agreements>, <Found Memo>, and <Conatus>, as well as sculptures, such as <Conatus> (2023), <The Moment of Truth> (2023), and all of his previous works, including <Lovers> (2017), (2023), <Cold Cases> (2023), <Green Testimonies> (2022), and <Sweet Dreams Are Made Of What> (2022). 

* Note: "<The Green Lighthouse (2022)>" and "<Club Reality (2022)>" are set in two different hypothetical time periods, 2022 and 2052 respectively, but they are structured and operate through the same methodology of 'collective psychodrama.'


   To summarise the Green Lighthouse universe in a nutshell, without giving away some of it, here's how it works.

Untitled-1_edited.png
bottom of page